메뉴 건너뛰기

본문시작



2018 . 8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주일강론 더보기

짜장면을 먹으며 짜장면을 먹으며 살아봐야겠다. 짜장면보다 검은 밤이 또 올지라도 짜장면을 배달하고 가버린 소년처럼 밤비 오...
빛 속에 숨다 한 유명 화백이 그린 바퀴벌레 그림을 본 적이 있습니다. 바퀴벌레는 많은 사람들이 싫어하는 정도를 넘어서 혐오의...

사제의 한마디 더보기

본당 이야기 계속하겠습니다. “고성선교 130주년, 본당승격 60주년 기념행사 자료집”을 보면, 1893년도에 ‘황...
귀하디귀한 하느님 자녀, 교구 신자 179,428명. 한 분 한 분 이름을 다 부르고 싶지만 지면이 좁아서… 참겠습니다. 하지...

가톨릭칼럼 더보기

지구촌 곳곳에서 기록적 폭염이 기승을 부리고 있다. 가까운 일본을 비롯해 북유럽과 캐나다, 아프리카까지 역대 최고기온이 관...
우리 사회가 난민 문제를 언제 이렇게 화두에 올렸던 적이 있었냐싶게 최근 제주도 예멘 난민 수용에 대한 찬반이 뜨겁다. 청와...

성경의 세계 더보기

교황청은 2015년 전 세계 가톨릭교회 통계자료를 2017년 4월 6일 발표했다. 성직자는 46만 6,215명이며 주교 5,304명, 신부 41만 ...
가톨릭 사제는 독신을 지킨다. 교회 초기엔 독신 규정이 있었지만 강제하진 않았다. 교회법으로 강제조항이 된 것은 11세기 이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