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본문시작



2018 . 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 (Wed Oct 24, 2018)

주일강론 더보기

“다윗의 자손 예수님, 저에게 자비를 베풀어 주십시오” 한 소경의 믿음과 예수님의 자비, 이것을 통해서 기적이 일어났습니다. 자...
“주님! 영광! 받으소서!” 오늘은 전교 주일입니다. 매일미사 책에 이렇게 설명되어 있습니다. “교회는 전교 사업에 종사하는 선교...

사제의 한마디 더보기

천주교 신자의 가장 중요한 임무인 선교에 직·간접으로 필요한 복지에 대해 알게 되었습니다. 그런데 말입니다. “...
‘왜 가톨릭이 사회복지를 하는가?’라는 큰 주제를 가지고 이야기하고 있습니다. 기억나시겠지만, 지난번에는 사회 ...

가톨릭칼럼 더보기

국가평생교육원은 유네스코가 정한 세계 문해의 날(9월 8일)이 포함된 9월을 문해의 달로 선포하여 해마다 전국 행사를 한다. 그...
노숙인을 위한 민들레쉼터를 개소한 지 5개월째 접어든다. 말이 쉼터지 사실은 급식을 위한 공간 확장과 샤워, 세탁, 독서 정도 ...

성경의 세계 더보기

산헤드린Sanhedrin은 유다 최고의회(마태 5,22)로 희랍어 쉬네드리온Synedrion을 아람어로 음역한 것이다. 희랍인은 토론을 좋아...
할례割禮란 자르는 의식이란 뜻이다. 일종의 포경수술을 가리킨다. 고대사회에선 남자의 성기 일부를 잘라내는 종교의식이 성행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