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본문시작

2017.09.05 13:03

아탈야

조회 수 40 추천 수 0
Extra Form
저 자 신은근 바오로 신부
가톨릭마산 발행호수 2270
발행일자 2017-09-10

아탈야Athaliah는 아합과 이제벨 사이의 맏딸이다. 남북 화해무드를 위해 유다로 시집갔다. 남쪽 임금 여호사팟의 장남 여호람과 짝을 이룬 것이다. 아합과 여호사팟은 사돈 간이 되었다. 이후 남북의 군대는 적대관계에서 보완관계로 바뀐다(1열왕 22,4). 자연스레 아람과 모압을 공동 대처했다. 두 민족은 솔로몬 시대엔 이스라엘에 굽신 거리던 이방인들이었다. 아탈야가 낳은 첫아들이 남쪽 6번째 임금 아하즈야다. 그가 죽자 아탈야도 왕이 되어 6년간 다스렸다. 이스라엘 유일의 여왕이다. 아탈야 말뜻은 주님은 위대하시다는 의미다. 

 

아하즈야는 22세에 왕이 된다(2열왕 8,26). 역대기엔 42세로 기록되어 있다(2역대 22,2). 역대기 저자의 착각이다. 아하즈야의 부친 여호람은 32세에 왕이 되어 8년간 다스렸다(2열왕 8,17). 40살에 죽은 것이다. 그때 아하즈야가 42살이 될 순 없다. 아무튼 아하즈야는 왕이 되어 1년 만에 살해된다. 예후의 쿠데타에 희생된 것이다. 북쪽 임금 요람을 문병 갔다가 변을 당했다. 요람은 아하즈야 어머니 아탈야의 친동생으로 아하즈야에겐 외삼촌이었다. 

 

아하즈야 왕이 갑자기 죽자 남쪽 유다는 혼란에 휩싸인다. 성경은 아탈야가 왕족 모두를 죽이려 했다고 기록한다(2역대 22,10). 악독한 여인으로 전해지는 결정적 이유다. 왜 그랬을까? 자신의 살해 음모를 사전에 알았기 때문이다. 아탈야는 왕위에 오르자 정적 제거에 나섰던 것이다. 아탈야의 남편 여호람도 왕이 된 뒤 동생들과 대신 몇몇을 죽였다(2역대 21,4). 동생 가운데 누군가를 옹립하려는 시도가 있었다는 암시다. 그는 장남으로 왕이 되었다. 임금이 되는데 법적 하자는 없었다. 있었다면 우상숭배자 아합의 딸을 아내로 맞았다는 것이다. 아탈야에 대한 반감은 처음부터 있었던 것이다. 

 

여호람은 서른둘에 왕이 되어 마흔에 죽었다. 아탈야는 삼십 대 후반이었을 것이다. 한창나이에 왕이 되어 전권을 쥔 것이다. 바알을 섬기는 이방인 여자가 왕위에 올랐으니 다윗 가문은 저항했을 것이다. 암투 속에서도 6년간 권좌를 지켰지만 결국 쿠데타로 살해된다. 가나안 땅에선 전무후무한 여왕이다. 철저한 남성 위주 팔레스티나에 여왕이 있었다는 자체가 경이로운 일이다. 아탈야의 뒤를 이어 7살의 요아스가 왕이 된다(2열왕 12,1). 요아스는 아하즈야의 막내로 왕자들 숙청 당시 한 살배기였다. 고모였던 여호세바가 자신의 아들인 양 가장해 6년을 키웠던 것이다. 아탈야 퇴장으로 남북의 연결고리는 완전히 사라진다. 

 

 

Athaliah-Interrogates-Joash(홈페이지).jpg

 

 

 

 


Title
  1. 아탈야

    아탈야Athaliah는 아합과 이제벨 사이의 맏딸이다. 남북 화해무드를 위해 유다로 시집갔다. 남쪽 임금 여호사팟의 장남 여호람과 짝을 이룬 것이다. 아합과 여호사팟은 사돈 간이 되었다. 이후 남북의 군대는 적대관계에서 보완관계로 바뀐다(1열왕 22,4). 자...
    저 자신은근 바오로 신부 가톨릭마산 발행호수2270 발행일자2017-09-10 file
    Read More
  2. 아합과 이제벨 4

    역사에서 아합은 유능한 왕이었다. 이스라엘에 안정을 가져다준 인물로 보고 있다. 지중해 최강자 페니키아를 혼인으로 끌어들였고 남쪽 유다와 우호 관계를 맺었기 때문이다. 남북이 처음으로 화해하고 군사동맹을 이룬 것이다. 이후 북쪽은 모압을 장악했고(...
    저 자신은근 바오로 신부 가톨릭마산 발행호수2269 발행일자2017-09-03 file
    Read More
  3. 아합과 이제벨 3

    아합은 아람족과의 전투에서 화살에 맞아 전사한다(1열왕 22,35). 어이없는 죽음이었다. 이제벨의 반응은 성경에 나오지 않는다. 맏아들 아하즈야가 8번째 임금이 되었다. 하지만 2년 만에 옥상에서 떨어져 후유증으로 죽는다. 동생 요람이 왕위를 이었다. 이...
    저 자신은근 바오로 신부 가톨릭마산 발행호수2268 발행일자2017-08-27 file
    Read More
  4. 아합과 이제벨 2

    이스라엘로 시집온 이제벨은 왕궁에 바알 신상을 세우고 제사를 바친다. 자신의 종교를 신봉하겠다는 선언이었다. 하지만 예언자들 눈에는 우상숭배였다. 강력히 항의하자 왕비의 권력으로 눌렀다. 항의가 거세지자 옥에 가두고 핍박했다. 이제벨은 시돈의 공...
    저 자신은근 바오로 신부 가톨릭마산 발행호수2266,2267 발행일자2017-08-13 file
    Read More
  5. 아합과 이제벨 1

    구약성경에서 북이스라엘은 남쪽 유다에 비해 허술한 모습이 많다. 반란도 잦고 왕들의 이미지도 매우 안 좋다. 우상숭배도 심했고 유배도 먼저 갔다. 아시리아 침공으로 남쪽보다 136년 앞서 멸망한 것이다. 성경에서 보면 북쪽은 남쪽보다 허약한 공동체다. ...
    저 자신은근 바오로 신부 가톨릭마산 발행호수2265 발행일자2017-08-06 file
    Read More
  6. 왕국분열 5

    북이스라엘은 처음부터 여섯 명의 왕이 바뀌는 불안한 정국으로 출발했다. 남쪽에는 정통성을 지닌 다윗 가문이 있었지만 북쪽은 없었던 탓이다. 첫 임금 예로보암은 솔로몬 말기 예언자 아히야의 천거로 등장했다(1열왕 11,37). 학정에 질렸던 민중의 대변자...
    저 자신은근 바오로 신부 가톨릭마산 발행호수2264 발행일자2017-07-30 file
    Read More
  7. 왕국분열 4

    왕국분열 이전 이스라엘 제전의 중심은 예루살렘 성전이었다. 민족의 자부심이며 영적 구심점이었다. 남북으로 갈라진 뒤에도 북쪽 사람들은 거리낌 없이 남쪽 성전에서 제사를 봉헌하곤 했다. 북쪽 지도자들에게는 정치적 부담이었다. 예로보암이 베텔과 단에...
    저 자신은근 바오로 신부 가톨릭마산 발행호수2263 발행일자2017-07-23 file
    Read More
  8. 왕국분열 3

    첫 남북 전쟁에서 남쪽 유다가 승리한다. 원인은 솔로몬의 손자 아비얌과 병사들의 정신력이었다. 수적으로 열세였기에 주님께 의지했던 것이다. 패배한 북쪽 임금 예로보암은 재기하지 못하고 죽었다. 상황은 계속해서 남쪽에 유리해졌다. 하지만 통합에는 실...
    저 자신은근 바오로 신부 가톨릭마산 발행호수2262 발행일자2017-07-16 file
    Read More
  9. 왕국분열 2

    솔로몬이 죽자 12지파 대표는 르하브암을 왕으로 추대하기 위해 스켐에 모인다(1열왕 12,1). 예루살렘 북쪽 50km 지점에 있던 도시다. 아브라함이 약속의 땅에 대한 말씀을 들은 곳이며(창세 12,7) 이집트에서 모셔온 요셉의 유골이 안치된 곳이다(여호 24,32)...
    저 자신은근 바오로 신부 가톨릭마산 발행호수2261 발행일자2017-07-09 file
    Read More
  10. 왕국분열 1

    솔로몬이 죽자 이스라엘은 급속히 약화되고 분열한다. 북이스라엘과 남쪽 유다로 갈라진 것이다. 북쪽 10지파는 새 임금으로 예로보암Jeroboam을 선택한다(1열왕 12,20). 기원전 931년의 일이다. 따라서 왕국분열 역시 931년으로 보고 있다. 북쪽 왕이 즉위하...
    저 자신은근 바오로 신부 가톨릭마산 발행호수2260 발행일자2017-07-02 file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5 Next
/ 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