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본문시작

2018.11.06 11:35

평신도

조회 수 160 추천 수 0
Extra Form
저 자 신은근 바오로 신부
가톨릭마산 발행호수 2331
발행일자 2018-11-11

평신도平信徒는 성직을 받지 않은 일반신자를 뜻한다. 가톨릭은 교우란 말을 많이 쓰고 개신교는 성도聖徒란 표현을 즐겨 사용한다. 신약성경에 등장하는 희랍어 라오스Laos를 번역한 것이다. 원래 이 단어는 하층계급 민중을 뜻했다. 직역하면 보통사람들이다. 우리말 성경은 백성으로 번역했다. ‘여러분은 그분의 소유가 된 백성입니다(1베드 2,9). 신앙인은 하느님 소유가 된 라오스(보통사람들)란 선언이다. 라틴어는 라이쿠스Laicus, 영어는 레이먼Layman으로 번역했다. 

 

지금의 평신도 개념은 초대교회엔 없었다. 모두 주님 백성(라오스)일 뿐이었다. 사도행전은 예수님을 따르는 단순 제자들로 표현했다. 그런 이유로 그리스도인이라 불리게 되었다고 설명한다(사도 11,26). 로마의 박해시기를 거치면서 교회는 사제 중심으로 바뀐다. 그들만이 성사집행이 가능했기 때문이다. 자연스레 일반 신자는 사제와 구분되는 입장이 되었고

3세기를 지나면서 평범한 신앙인으로 정착되었다. 

 

콘스탄티누스 황제 때 박해는 끝나고(313년) 80년 뒤 기독교는 로마국교로 선언된다(392년). 교회는 성직자 중심으로 제도화되고 일반 교우는 가르침 속에서 따르는 일만 요구되었다. 16세기 종교개혁은 성직주의에 대한 일종의 항의Protest였고 결국 개신교Protestantism란 이름으로 떨어져 나갔다. 1965년 폐막된 2차 바티칸공의회는 성직자와 평신도는 모두 하느님 백성(라오스)에 포함된다는 걸 상기시켰다. 공의회 회칙 ‘평신도사도직에 관한 교령’ 113쪽엔 다음과 같은 구절이 있다. ‘성직자도 하느님 백성의 일원이다.’ 

 

한국천주교 평신도사도직협의회는 1968년 7월 설립되었다. 올해 50주년이다. 주교회의는 설립 첫해 대림 제1주일을 ‘평신도사도직의 날’로 지내게 했다. 1970년엔 ‘평신도 주일’로 명칭을 바꾸고 연중 마지막 주일 전 주일(연중 제33주일)에 기념토록 했다. 

 

2016년 11월 프란치스코 교황은 ‘자비의 희년’을 폐막하며 연중 제33주일을 ‘세계 가난한 이의 날(World Day of the Poor)’로 지내게 했다. 연중 제33주일이 가난한 이의 날로 선포된 것이다. 한국 교회는 교황의 뜻을 따르기로 했다. 이렇게 해서 이미 연중 제33주일에 지내고 있던 평신도 주일은 한 주 앞당겨 연중 제32주일에 실시하게 되었다. 올해는 11월 11일이다.

 

 

2018-평신도 주일-포스터(홈페이지 최종).jpg

 


Title
  1. 사람의 아들

    예수님께선 사람의 아들이란 표현을 즐겨 쓰셨다. 복음서에 82회 등장한다. 사도행전(7,56)과 묵시록에도 있다(1,13. 14,14). 몇 번을 제외하곤 모두 직접 말씀하신 것이다. 한자로 인자人子다. 어떤 연유로 그렇게 많이 말씀하셨을까? 메시아의 모습을 드러...
    저 자신은근 바오로 신부 가톨릭마산 발행호수2341 발행일자2019-01-20 file
    Read More
  2. 니산달

    고대 히브리인은 음력을 사용했다. 구약성경 날짜개념도 음력이다. 달 중심의 시간 속에 살았던 것이다. 달이 지구를 한 바퀴 돌려면 29.5일이 걸린다고 한다. 보름달에서 다음 보름달까지 30일이 채 못 된다는 얘기다. 따라서 유대인의 한 달은 29일도 있었고...
    저 자신은근 바오로 신부 가톨릭마산 발행호수2339 발행일자2019-01-06 file
    Read More
  3. 다니엘

    바빌론의 네부카드네자르는 기원전 605년 왕이 되어 42년간 다스리다 BC 562년 죽었다. 예루살렘성전 파괴자로 알려져 있지만 바빌론엔 많은 건축물을 남겼다. 바벨탑과 바빌론 공중정원은 그의 작품이다. 다니엘서에 의하면 어느 날 높이 예순 암마Amma의 거...
    저 자신은근 바오로 신부 가톨릭마산 발행호수2337 발행일자2018-12-23 file
    Read More
  4. 천년왕국

    천년왕국의 이론적 배경은 묵시록 20장이다. 승천하신 예수님께서 천년 뒤 다시 오신다는 것이다. 물론 숫자적 천년은 아니다. 그만큼 기다림의 시간은 길지만 분명 오신다는 메시지다. 그러니 로마의 박해를 견디며 기다리자는 가르침이었다. 천년왕국 사상은...
    저 자신은근 바오로 신부 가톨릭마산 발행호수2335 발행일자2018-12-09 file
    Read More
  5. 통곡의 벽

    통곡의 벽은 유대인 최고성지다. 늘 붐빈다. 아이를 낳으면 할례의식을 치르고 성인식은 반드시 통곡의 벽 앞에서 행하기 때문이다. 13살이 되면 평생 율법을 지키겠다고 다짐하는 것이 성인식이다. 이렇듯 통곡의 벽은 그들 삶에 깊이 연관되어 있다. 예루살...
    저 자신은근 바오로 신부 가톨릭마산 발행호수2333 발행일자2018-11-25 file
    Read More
  6. 평신도

    평신도平信徒는 성직을 받지 않은 일반신자를 뜻한다. 가톨릭은 교우란 말을 많이 쓰고 개신교는 성도聖徒란 표현을 즐겨 사용한다. 신약성경에 등장하는 희랍어 라오스Laos를 번역한 것이다. 원래 이 단어는 하층계급 민중을 뜻했다. 직역하면 보통사람들이다...
    저 자신은근 바오로 신부 가톨릭마산 발행호수2331 발행일자2018-11-11 file
    Read More
  7. 산헤드린

    산헤드린Sanhedrin은 유다 최고의회(마태 5,22)로 희랍어 쉬네드리온Synedrion을 아람어로 음역한 것이다. 희랍인은 토론을 좋아했다. 쉬네드리온도 대여섯 명 모여 토의한다는 뜻이다. 훗날 이 말은 ‘의회’를 가리키는 단어가 되었고 유대인도 그...
    저 자신은근 바오로 신부 가톨릭마산 발행호수2329 발행일자2018-10-28 file
    Read More
  8. 할례

    할례割禮란 자르는 의식이란 뜻이다. 일종의 포경수술을 가리킨다. 고대사회에선 남자의 성기 일부를 잘라내는 종교의식이 성행했다. 여러 문화권에서 발견된다. 가장 귀중한 걸 바친다는 의미였을 것이다. 기원전 5세기 사람인 그리스 역사가 헤로도토스Herod...
    저 자신은근 바오로 신부 가톨릭마산 발행호수2327 발행일자2018-10-14 file
    Read More
  9. 순교자

    순교자 성월은 매년 9월 순교자를 공경하며 행적을 기리는 달이다. 이들은 신앙을 위해 생명을 바친 분들이다. 정하상(바오로) 성인은 목숨 걸고 주님의 영광을 드러낸 자라고 했다. 순교자 성월 시작은 1925년 7월 5일 로마에서 거행된 시복식이 계기다. 초기...
    저 자신은근 바오로 신부 가톨릭마산 발행호수2322 발행일자2018-09-09 file
    Read More
  10. 원로

    원로元老란 어떤 일에 오래 종사해 경험과 연륜이 쌓인 사람을 가리키는 말이다. 어느 사회나 이런 사람은 있기 마련이다. 히브리말 구약성경은 자겐zagen이라 했고 희랍어로 쓰인 신약성경은 프레스비테로스presbyteros라 했다. 자겐은 직역하면 노인이다. 노...
    저 자신은근 바오로 신부 가톨릭마산 발행호수2320 발행일자2018-08-26 file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0 Next
/ 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