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본문시작

2019.07.04 10:35

천사

조회 수 87 추천 수 0
Extra Form
저 자 신은근 바오로 신부
가톨릭마산 발행호수 2364호
발행일자 2019-07-07

천사는 영적 존재다. 육체도 남녀구별도 나이도 무의미하다.

하지만 사람들에게 모습을 드러내야 했다. 기록엔 두 모습이 있다.

첫째는 날개가 없는 보통사람 모습이다. 평범한 남자의 형태를 취했다.

두 번째는 날개를 가진 특별한 자태다. 대표적인 것이 세라핌과 케루빔이다.

세라핌(Seraphim)은 하느님을 보좌하는 천사 중 서열이 가장 높은 그룹이다.

이사야 예언서에 처음 등장한다.(이사 6,2) 케루빔(Cherubim)은 둘째 서열 천사들이다.

유대인은 아담과 하와가 떠난 에덴을 이분들이 지키고 있다고 믿었다.(창세 3,24)

 

중세 이전 그림에는 천사들이 청년이며 날개가 없다.

날개를 지닌 천사는 중세 이후 그림에 등장한다.

유럽인 옷을 입은 우아한 자태다. 인간적 표현이 자연스럽게 가미된 것이다.

미카엘 천사는 갑옷과 함께 칼을 들었고 가브리엘과 라파엘은 자상한 남자의 모습이다.

천사는 하늘사자(天使者)란 뜻이다. 하늘의 명을 받고 심부름한다는 의미다.

사람이 죽으면 혼을 데려가는 이를 저승사자라 했다. 동양의 천사들이다.

히브리말은 말라흐(malah)며 직역하면 심부름꾼이다. 희랍어는 안겔로스(Angelos)로 번역했다.

파견된 자란 의미다. 라틴어 안젤루스와 영어 에인절(Angel)은 여기서 파생되었다.
 

유대인은 천사를 하느님의 분신으로 여겼다. 조상들을 인도하고 지켜주었기에 민족이 가능했다고 믿었다.

욥기는 하느님의 아들이란 표현까지 했다.(욥기 2,1) 그만큼 가깝게 느끼고 있었던 것이다.

사탄 역시 원래는 천사였고 주님께 맞서다 그렇게 되었다는 것이 민간신앙이다.

이 항명 사건에서 누가 하느님과 같으냐? 외치며 수습한 인물이 미카엘이다.

그의 외침은 그대로 이름이 되었다. 이 전승을 배경으로 나타난 것이 묵시록 12장이다.

사탄을 상징하는 거대한 용을 미카엘이 쳐부순다. 묵시록의 용과 뱀은 당시 교회를 박해하던 이들을 암시한다.
 

성경에 이름이 명시된 천사는 미카엘 가브리엘 라파엘 세 분뿐이다.

물론 알려지지 않은 천사도 많이 있다. 요셉의 꿈에 나타난 천사,(마태 2,13) 사도를 옥에서 탈출시킨 천사,(사도 5,19)

희고 긴 옷을 입은 젊은이(마르 16,5) 등등. 천사에 대한 공적발표는 1215년 열린 4차 라테란 공의회가 처음이다.

하지만 유권해석을 내리진 않았다. 천사의 본질과 역할에 대해서만 언급했다. 그러면서 미카엘 가브리엘 라파엘 이름만 허용했다.

다른 천사 이름의 사용은 인정하지 않았다.

오늘날 세 분 천사의 축일은 9월 29일이다.

원래 이날은 로마에 세워진 미카엘 대성당의 봉헌식이 있던 날이었다. 이날 세 분 천사를 함께 기리면서 축일로 자리 잡게 되었다.


Title
  1. 천사

    천사는 영적 존재다. 육체도 남녀구별도 나이도 무의미하다. 하지만 사람들에게 모습을 드러내야 했다. 기록엔 두 모습이 있다. 첫째는 날개가 없는 보통사람 모습이다. 평범한 남자의 형태를 취했다. 두 번째는 날개를 가진 특별한 자태다. 대표적인 것이 세...
    저 자신은근 바오로 신부 가톨릭마산 발행호수2364호 발행일자2019-07-07 file
    Read More
  2. 에덴동산

    에덴동산은 어디에 있었을까? 다음은 창세기 내용이다. “에덴에서 강이 흘러나와 동산을 적신 후 네 줄기로 갈라졌다. 첫째는 피손강으로 하윌라 지방으로 흘러갔다. 둘째는 기혼강인데 에티오피아 땅을 적시며 흘렀다. 셋째는 티그리스강으로 아시리아 ...
    저 자신은근 바오로 신부 가톨릭마산 발행호수2362호 발행일자2019-06-23 file
    Read More
  3. 프네우마

    프네우마(Pneuma)는 숨과 호흡을 뜻하는 희랍어다. 원형은 동사 프네오(Pneo)로 바람이 분다는 뜻이다. 프네우마 원래 의미는 움직이는 공기라 할 수 있다. 희랍인은 이 공기를 만물의 근원으로 생각했다. 그런 이유로 희랍어 성경에선 성령이 프네우마로 표기...
    저 자신은근 바오로 신부 가톨릭마산 발행호수2360 발행일자2019-06-09 file
    Read More
  4. 야훼와 주님

    구약성경엔 하느님을 부르는 용어가 여럿 있다. 자주 등장하는 단어는 야훼(Yahweh), 엘로힘(Elohim), 아도나이(Adonai)다. 한 분 하느님을 왜 이렇게 다양한 말로 불렀을까? 그분 이름을 함부로 부르지 말라는 계명 때문이다. 히브리인은 주님 이름을 아예 ...
    저 자신은근 바오로 신부 가톨릭마산 발행호수2358호 발행일자2019-05-26 file
    Read More
  5. 아빠 아버지

    신약성경엔 아빠 아버지란 표현이 3번 등장한다. “아빠! 아버지! 아버지께선 무엇이든 하실 수 있으시니 이 잔을 거두어 주십시오”(마르 14,36). “성령의 힘으로 우리는 하느님을 아빠! 아버지! 하고 외치는 것입니다”(로마 8,15). &l...
    저 자신은근 바오로 신부 가톨릭마산 발행호수2356호 발행일자2019-05-12 file
    Read More
  6. 부활 시기

    예수님의 부활은 기독교 신앙의 핵심이다. 3세기까지 교회 축일엔 부활 주일이 유일했다. 그만큼 카리스마 넘치는 축일이었다. 부활 시기는 부활 주일부터 성령강림까지 50일간이다. 은총을 가장 많이 체험하는 시기로 받아들였다. 한자로 50은 오순五旬이기...
    저 자신은근 바오로 신부 가톨릭마산 발행호수2354호 발행일자2019-04-28 file
    Read More
  7. 파스카 삼일

    파스카 삼일은 성주간 목요일부터 부활 주일까지로 실제론 4일이다. 성목요일은 양분된다. 저녁 미사부터 파스카 삼일이 시작되고 오전의 성유축성 미사와 저녁 미사 전까지는 사순시기로 분류된다. 유대인은 해가 지면 하루가 끝난 것으로 여겼다. 목요일 저...
    저 자신은근 바오로 신부 가톨릭마산 발행호수2352호 발행일자2019-04-14 file
    Read More
  8. 십자가의 길 기도

    고대 히브리인은 사형수를 석형石刑에 처했다. 공동체가 돌을 던져 죽인 것이다. 예수님의 십자가 죽음은 로마법을 따른 조치다. 십자가형을 받으면 매질과 고문을 심하게 당했다. 쓸데없는 반항을 막기 위해서였다. 죄수는 십자 나무를 메고 처형 장소까지 ...
    저 자신은근 바오로 신부 가톨릭마산 발행호수2350호 발행일자2019-03-31 file
    Read More
  9. 사순절

    사순절은 부활축일 준비 기간 40일이다. 사순은 사四+열흘 순旬으로 40을 뜻한다. 왜 40일일까? 성경에서 40은 완벽을 뜻했다. 노아 홍수 때 40일간 비가 왔다. 우연히 그렇게 된 게 아니라 철저하게 내린 비를 가리킨다. 히브리인은 이집트 탈출 뒤 40년을 ...
    저 자신은근 바오로 신부 가톨릭마산 발행호수2348호 발행일자2019-03-17 file
    Read More
  10. 재의 수요일

    부활축일은 춘분 다음에 온다. 겨울이 지나고 밤낮의 길이가 처음으로 같아지는 날이 춘분이다. 고대인은 신비스럽게 여겼다. 히브리인은 한 해 첫 달로 삼고 파종을 시작했다. 민족축제인 파스카도 춘분을 보내고 보름달이 뜨면 지냈다. 처음 맞이하는 토요...
    저 자신은근 바오로 신부 가톨릭마산 발행호수2346호 발행일자2019-03-03 file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1 Next
/ 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