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본문시작

조회 수 45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저자 손진욱 요셉(재속프란치스코회경남지구회장)

2080.jpg

 

한국천주교주교회의 의장 김희중 대주교와 성염 전 주교황청 대사를 주축으로 한 문재인 대통령 특사단이 지난 5월 20일부터 27일까지 바티칸을 방문, 프란치스코 교황 및 주요 인사들을 만나고 돌아왔다. 특사단이 휴대한 대통령 친서에는 2014년 8월 교황이 한국을 방문했을 때 낮은 자세로 소외된 사람들과 약자들을 위로하고 성원한 것에 감사를 드리고, 남북의 평화와 화해를 위한 새 정부의 노력이 결실을 볼 수 있도록 기도와 지지를 요청한다는 내용이 담겨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특사단을 반갑게 맞이한 교황은 이런 한국 대통령의 부탁을 흔쾌히 수락하면서 이례적으로 비서를 시켜 면담 내용을 자세히 기록하도록 했으며, 특히 직접 축복한 묵주 두 개를 문 대통령에게 선물로 주었다고 한다. 


프란치스코 교황은 평소에도 한민족이 남과 북으로 분단돼 서로에게 총부리를 겨누고 있는 현실에 우려와 안타까움을 나타내 왔다. 2014년 8월 18일에는 방한 마지막 일정으로 서울 명동성당에서 ‘평화와 화해를 위한 미사’를 주례하면서 남북한의 화해와 용서를 촉구하고 평화를 기원했다. 그리고 지난 4월 이집트 방문을 마치고 돌아가는 비행기 안에서 기자들에게 북한의 미사일과 핵무기 개발을 우려하면서 이 문제는 외교적 해법과 협상을 통해 해결해야 한다고 강조하였다.


그러면 교황의 남북관계 개선 노력이 과연 성과가 있을 것인가? 프란치스코 교황의 롤 모델이라고도 불리는 요한 23세 성인 교황은 1962년 쿠바 미사일 배치 문제로 미국과 소련이 대립, 세계대전이 일촉즉발이었을 때 미국 케네디 대통령과 소련 흐루쇼프 서기장에게 직접 연락을 하여 위기를 해결하는데 결정적인 역할을 했다. 또 2014년, 오랜 갈등 관계에 있던 미국과 쿠바가 국교를 정상화하는 데는 프란치스코 현 교황의 역할이 컸다.


교황의 이런 영향력은 어디서 오는 것일까? 그것은 교황이 13억 가톨릭 신자들의 정신적 지주일 뿐 아니라, 사사로운 이익에 구애받지 않고 보편적 정의와 세계 평화라는 누구도 거부할 수 없는 대의에 따라 행동하기 때문일 것이다. 그리고 무엇보다도 인간의 능력을 초월하는 기도의 힘이 있기 때문일 것이다. 프란치스코 교황이 문 대통령에게 묵주를 선물한 것도 같은 맥락이리라. 어쨌든, 프란치스코 교황의 도움으로 남북관계가 개선되고, 나아가 따뜻한 성령의 바람이 동토 북한을 녹일 수 있었으면 하는 간절한 바람을 가져본다.

 


  1. GMO 시시비비是是非非

    GMOGenetically Modified Organism는 유전자조작생명체이다. 유전공학이 발달하면서 인간은 유전자를 인위적으로 조작하여 원하는 형질을 갖는 생명체를 만들려는 시도를 해왔다. 특히 약 20년 전부터는 제초제나 해충에 강한 GM(유전자조작) 농산물을 생산해...
    Date2017.06.27 Views4 저자손진욱 요셉(재속프란치스코회경남지구회장)
    Read More
  2. 통일 대박 유감

    2014년 대통령 신년기자회견에서 당시 박근혜 대통령이 느닷없이 “통일은 대박이다.”라는 말을 해서 많은 사람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필자도 이 말을 처음 듣는 순간 솔직히 많이 당황스러웠다. 대박이란 용어는 주로 젊은이들이 뜻밖의 횡재를 ...
    Date2017.06.21 Views22 저자손진욱 요셉(재속프란치스코회경남지구회장)
    Read More
  3. 프란치스코 교황, 문 대통령에게 묵주 선물

    한국천주교주교회의 의장 김희중 대주교와 성염 전 주교황청 대사를 주축으로 한 문재인 대통령 특사단이 지난 5월 20일부터 27일까지 바티칸을 방문, 프란치스코 교황 및 주요 인사들을 만나고 돌아왔다. 특사단이 휴대한 대통령 친서에는 2014년 8월 교황이...
    Date2017.06.13 Views45 저자손진욱 요셉(재속프란치스코회경남지구회장)
    Read More
  4. 아! 유섬이

    유섬이(柳暹伊, 1793~1863)는 1801년 신유박해 때 아버지 유항검(복자, 전라도 최초의 천주교 신자), 어머니 신희, 두 오빠 유중철과 유문석, 큰 오빠의 아내 이순이 등 5명이 순교한 집안의 막내딸로 아홉 살의 어린 나이에 관비가 되어 거제도로 귀양, 거기...
    Date2017.06.05 Views27 저자손진욱 요셉(재속프란치스코회경남지구회장)
    Read More
  5. 우리는 바람이어라

    ‘바람은 불고 싶은 데로 분다. 너는 그 소리를 들어도 어디에서 와 어디로 가는지 모른다. 영에서 태어난 이도 다 이와 같다.’(요한 3,8) 성령을 의미하는 영어 단어 ‘pneuma’는 공기 또는 바람이라는 뜻도 함께 갖고 있다. 성령과 ...
    Date2017.05.30 Views38 저자손진욱 요셉(재속프란치스코회경남지구회장)
    Read More
  6. 묵주반지 낀 대통령

    문재인 새 대통령의 묵주반지가 화제다. 얼마 전 한 언론이 유력한 대선 후보들에게 가장 소중히 여기는 애장품이 무엇인지 물었을 때, 당시 문재인 후보는 왼손 넷째 손가락에 낀 묵주반지를 가리켰다고 한다. 이 묵주반지는 독실한 가톨릭 신자이며, 재속프...
    Date2017.05.23 Views212 저자손진욱 요셉(재속프란치스코회경남지구회장)
    Read More
  7. 세월호 엄마들과 천상의 어머니

    2015년 4월 24일, 재속프란치스코회 경남지구 평의원들이 다 함께 진도 팽목항을 방문했다. 희생자들에게 분향하고 추모미사에 참석하면서 막연하게 먼 남의 일처럼 느껴졌던 세월호 사건이 바로 우리 모두의 일로 현실감 있게 눈앞에 다가왔다. 특히 무수한 ...
    Date2017.05.16 Views46 저자손진욱 요셉(재속프란치스코회경남지구회장)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7 Next
/ 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