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본문시작

2018.01.23 05:25

우울증과 신앙

조회 수 150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저자 손진욱 요셉(재속프란치스코회경남지구회장)

2080.jpg

 

신앙을 가진 사람들은 우울증 발병률이 유의하게 낮고, 종교적 수단을 병용하면 우울증이 더 빨리 치료되며, 자살 가능성도 현저히 줄어든다는 연구결과가 많다. 신앙이 우울증의 예방과 치료에 도움을 주는 이유는 신앙 공동체가 제공하는 영적·사회적·심리적 지지, 안녕감, 위로 및 희망, 왜곡된 사고의 교정 등이라고 한다. 그리고 더 근본적으로는 건전한 신앙이 제공하는 삶의 의미와 가치 및 목적성이 각종 스트레스에 대한 저항력과 면역력을 높이고, 또 스트레스에 잘 대처할 수 있도록, 특히 쓰라린 상실의 경험에서 쉽게 벗어날 수 있도록 해 주는 데 있다고 한다.

 

한편, 우리 그리스도교 전통에서는 우울증을 하느님께 나아가는 과정에서 필연적으로 겪게 되는 일종의 ‘통과의례’ 또는 ‘성장통’으로 보는 경향이 있다.

 

욥은 갑작스러운 재난을 당한 후 고통과 절망 속에서 하느님을 원망하고 자신의 출생을 저주하면서 무력감, 절망감, 좌절, 낙담, 악몽, 환시, 죽음, 소망 등에 시달린다. 견디다 못한 욥이 자신은 하느님 없이는 아무것도 할 수 없는 한낱 인간임을 깨닫고 이를 자복하자 드디어 하느님께서 모습을 드러내시고 위로하시면서 그의 모든 소유를 회복시켜 주신다. 욥은 심한 우울의 고통을 겪은 다음에야 비로소 하느님의 현존을 체험하게 되는 것이다. 성 프란치스코는 20살 무렵 전쟁 포로가 되면서부터 수년 동안 심한 우울증에 시달린다. 그러나 프란치스코는 그런 고통을 겪은 후 삶의 방향을 하느님께로 돌리게 된다. 따라서 프란치스코 성인의 젊은 시절의 우울증은 회개 과정에서 겪어야 했던 일종의 과도기적 통과의례였다고 할 수 있을 것이다. 십자가의 성 요한은 젊은 시절 가르멜 수도회를 개혁하려고 시도하다가 수구파에게 납치되어 톨레도 수도원 지하 독방에 갇힌 채 수개월 동안 온갖 학대와 모욕을 당하고 우울증에 빠진다. 그러나 요한은 이 고통을 통하여 자신을 정화시키고 신앙을 고양시켜 하느님을 체험할 수 있었으며, 소위 ‘어두운 밤’을 통하여 완덕에 이르는 길을 발견했다. 

 

물론, 영적 체험과 관련이 있는 이분들의 고통을 우리가 주변에서 흔히 보는 우울증과 똑같은 것이라고 하기는 어려울 것이다. 그러나, 하느님께서는 오늘날도 많은 사람들을 우울증이라는 시련으로 단련, 정화시켜 당신께로 향하게 하시는지도 모를 일이다.


  1. 낙태죄 폐지 반대 청원과 낙태죄 폐지 청원

    교회는 낙태죄 폐지 반대 서명운동을 실시하여 마침내 100만 명을 돌파하였다. 이번 서명운동은 가톨릭교회가 중심이 돼 시작했지만 종교와 종파, 세대를 초월해 가장 약한 생명을 살려야 한다는 데 뜻을 모았다는 의미가 있다고 가톨릭 매체들이 논평하였다....
    Date2018.03.13 Views60 저자김현주 율리아나(가톨릭여성회관 관장)
    Read More
  2. 착한 사마리아인 법

    착한 사마리아인 법은 위험이나 위기에 처한 사람을 도울 수 있음에도 불구하고 도와주지 않는 경우 이를 처벌하는 법을 말한다. 이 법은 루카복음 10장에 나오는 예수님의 <착한 사마리아인의 비유>에서 유래된 것이다. 많은 유럽의 국가들에는 이 법이 있다...
    Date2018.03.06 Views72 저자손진욱 요셉(재속프란치스코회국가회장)
    Read More
  3. ‘미투(#Me too. 나도 당했다)’운동

    서지현 검사를 시작으로 시인, 피디, 의원, 배우, 승무원 등 전문직 여성들이 자신이 속한 집단에서 성폭행을 당했다고 폭로하고 있다. 젠더 문제를 깊이 연구해 온 한림대 사회학과 신경아 교수는 “저 자신을 포함해 대한민국 여성들 가운데 성폭력을 ...
    Date2018.02.27 Views162 저자김현주 율리아나(가톨릭여성회관 관장)
    Read More
  4. 트라우마

    트라우마trauma는 본래 몸의 외부에 생긴 상처, 즉 외상外傷을 뜻하는 말이었으나 요즈음엔 주로 끔찍한 사건 사고로 인하여 생기는 심리적 충격이나 마음의 상처를 가리키는 용어로 쓰인다. 특히 ‘사고 공화국’이라고 불릴 만큼 대형사고가 속출...
    Date2018.02.20 Views77 저자손진욱 요셉(재속프란치스코회국가회장)
    Read More
  5. 슈바이처와 이태석

    지금으로부터 143년 전인 1875년 1월 14일은 성자로 추앙받는 알베르토 슈바이처 박사가 태어난 날이다. 그리고 8년 전인 2010년 1월 14일은 ‘한국인 슈바이처’로 불리는 이태석 신부님이 선종한 날이다. 두 분은 모두 성직자(슈바이처는 개신교 ...
    Date2018.02.06 Views133 저자손진욱 요셉(재속프란치스코회국가회장)
    Read More
  6. 새해에 평화를 빕니다.

    1월 1일 미사를 드리고 우리 지역 새터민들이 많이 살고 있는 마을에서 처음으로 ‘통일기원 새터민 합동 망향제’를 한다 하여 다녀왔다. 이 행사는 마을 이장이 제안하고 부녀회에서 떡국 등 음식을 장만하였다고 한다. 우리 새터민들은 북쪽식 &...
    Date2018.01.30 Views97 저자김현주 율리아나(가톨릭여성회관 관장)
    Read More
  7. 우울증과 신앙

    신앙을 가진 사람들은 우울증 발병률이 유의하게 낮고, 종교적 수단을 병용하면 우울증이 더 빨리 치료되며, 자살 가능성도 현저히 줄어든다는 연구결과가 많다. 신앙이 우울증의 예방과 치료에 도움을 주는 이유는 신앙 공동체가 제공하는 영적·사회...
    Date2018.01.23 Views150 저자손진욱 요셉(재속프란치스코회경남지구회장)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5 Next
/ 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