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본문시작

2018.04.03 03:44

새옹지마 인생

조회 수 83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저자 손진욱 요셉(재속프란치스코회경남지구회장)

2080.jpg

 

「중국 북쪽 변방 국경지역에 한 노인이 살았다. 어느 날, 그의 말이 오랑캐 땅으로 도망쳐 버렸다. 사람들이 위로하자 노인이 말했다. “이것이 오히려 복이 될지 어찌 알겠소?” 몇 달이 지난 후, 그 말이 오랑캐의 준마 한 마리를 데리고 돌아왔다. 사람들이 모두 축하하자 노인이 말했다. “그것이 화가 될는지 어찌 알겠소?” 집에 좋은 말이 생기자 말타기를 좋아하던 노인의 아들이 그 말을 타고 달리다가 말에서 떨어져 다리가 부러졌다. 사람들이 위로하자 노인이 또 말하였다. “이것이 혹시 복이 될는지 어찌 알겠소?” 1년이 지난 후, 오랑캐들이 대거 쳐들어오자 장정들이 모두 싸움터로 나갔다. 이때 변방 근처의 젊은이들은 열에 아홉이 죽었는데 노인의 아들은 다리가 불구인 까닭에 무사할 수 있었다.」

 

B.C. 120년경에 편찬된 중국의 고서 『회남자淮南子』에 나오는 이 고사에서 유래된 ‘변방 노인의 말’이란 뜻의 ‘새옹지마塞翁之馬’는 ‘세상만사는 변화무쌍함으로 인생의 길흉화복은 미리 예측할 수 없다.’라는 것을 예증하는 말로 자주 쓰인다.

 

요즈음 세상사를 보면 정말 이 말이 맞는 것 같다. 정치계, 법조계, 문학계, 연예계, 학계 등 사회의 모든 분야에서 그야말로 잘 나가던 명망가들이 성추행과 성폭행에 연루되어 일거에 모든 것을 잃고 나락으로 떨어지고 있다. 어디 그뿐인가. 세상 권력의 정점이라고 할 수 있는 우리나라 대통령들의 말로는 더 처절하다. 대부분 권력형 비리에 연루되어 감옥살이를 한다. 부하의 총탄에 맞아 비명에 가기도 하고 스스로 목숨을 끊기도 한다. 그런데도 많은 사람들은 안타깝게도 권력과 돈, 명예를 얻기 위해 전력투구하고 있다. 일의 성패에 일희일비하면서.

 

B.C. 250년경에 쓰였다고 알려진 구약성경 『코헬렛』의 저자는 인생에서의 성공과 행복은 재력, 권력, 지식, 쾌락, 높은 신분 등 허망하고 변화무쌍한 세상 가치에 있지 않음을 신랄하게 지적한다. 그러면서 그는 역사와 우주의 진정한 주인은 하느님이심을 깨닫고 언제나 우리와 함께 계시며 생명을 주시는 하느님의 뜻대로 현재의 순간순간을 진지하게 살아갈 것을 권고한다. 그것만이 우리 인간이 영원과 생명에 대한 갈증을 풀 수 있는 유일한 길이라는 것이다.

 

“풀잎 끝에 맺혀진 이슬방울같이/ 이 세상의 모든 것 덧없이 지나네/ 꽃들 피어 시들고 사람은 무덤에/ 변치 않을 분 홀로 천주뿐이로다.”


  1. 새옹지마 인생

    「중국 북쪽 변방 국경지역에 한 노인이 살았다. 어느 날, 그의 말이 오랑캐 땅으로 도망쳐 버렸다. 사람들이 위로하자 노인이 말했다. “이것이 오히려 복이 될지 어찌 알겠소?” 몇 달이 지난 후, 그 말이 오랑캐의 준마 한 마리를 데리고 돌아왔...
    Date2018.04.03 Views83 저자손진욱 요셉(재속프란치스코회경남지구회장)
    Read More
  2. 제주 4·3의 희생, 평화와 상생의 사명

    올해는 제주 4·3사건이 일어난 지 70주년이 되는 해이다. 2014년부터 정부에서는 4월 3일을 ‘4·3 희생자 추념일’로 정하여 그 희생자들을 추모하도록 하고 있다. 70주년을 맞이하여 한국천주교회는 제주교구를 중심으로 ‘희...
    Date2018.03.27 Views63 저자김현주 율리아나(가톨릭여성회관 관장)
    Read More
  3. 갑질, 그 죗값을 어떻게

    고급 백화점 의류매장, 화려한 옷을 입은 한 중년 여인이 직원에게 삿대질하더니 급기야는 뺨을 때린다. 뺨을 감싸 쥔 직원은 변변한 대응을 하지 못한 채 연신 고개를 조아린다. 여인은 뺨을 때리고도 분이 풀리지 않았는지 언성이 더욱 높아지고 행동이 거...
    Date2018.03.20 Views105 저자손진욱 요셉(재속프란치스코회국가회장)
    Read More
  4. 낙태죄 폐지 반대 청원과 낙태죄 폐지 청원

    교회는 낙태죄 폐지 반대 서명운동을 실시하여 마침내 100만 명을 돌파하였다. 이번 서명운동은 가톨릭교회가 중심이 돼 시작했지만 종교와 종파, 세대를 초월해 가장 약한 생명을 살려야 한다는 데 뜻을 모았다는 의미가 있다고 가톨릭 매체들이 논평하였다....
    Date2018.03.13 Views61 저자김현주 율리아나(가톨릭여성회관 관장)
    Read More
  5. 착한 사마리아인 법

    착한 사마리아인 법은 위험이나 위기에 처한 사람을 도울 수 있음에도 불구하고 도와주지 않는 경우 이를 처벌하는 법을 말한다. 이 법은 루카복음 10장에 나오는 예수님의 <착한 사마리아인의 비유>에서 유래된 것이다. 많은 유럽의 국가들에는 이 법이 있다...
    Date2018.03.06 Views78 저자손진욱 요셉(재속프란치스코회국가회장)
    Read More
  6. ‘미투(#Me too. 나도 당했다)’운동

    서지현 검사를 시작으로 시인, 피디, 의원, 배우, 승무원 등 전문직 여성들이 자신이 속한 집단에서 성폭행을 당했다고 폭로하고 있다. 젠더 문제를 깊이 연구해 온 한림대 사회학과 신경아 교수는 “저 자신을 포함해 대한민국 여성들 가운데 성폭력을 ...
    Date2018.02.27 Views163 저자김현주 율리아나(가톨릭여성회관 관장)
    Read More
  7. 트라우마

    트라우마trauma는 본래 몸의 외부에 생긴 상처, 즉 외상外傷을 뜻하는 말이었으나 요즈음엔 주로 끔찍한 사건 사고로 인하여 생기는 심리적 충격이나 마음의 상처를 가리키는 용어로 쓰인다. 특히 ‘사고 공화국’이라고 불릴 만큼 대형사고가 속출...
    Date2018.02.20 Views83 저자손진욱 요셉(재속프란치스코회국가회장)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5 Next
/ 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