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본문시작

조회 수 226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저자 김현주 율리아나(가톨릭여성회관 관장)

2080.jpg

 

최근 강의 요청을 하나 받았다. 사회복지시설 종사자 카리타스 기초교육에 와서 “선배와 함께하는 천주교 마산교구의 카리타스 역사”를 이야기해달라고 한다. 아는 만큼 얘기하면 되지 않을까 하는 마음에 수락을 하며 한 분 떠오르는 분이 있었다. 마산교구 카리타스 역사의 곳곳에 계셨고 여성회관 초대관장이셨던 하 마리아 선생님. 그분은 여성회관 27년사에서 “여성회관은 아주 원대한 계획안에서 시작한 것이 아니고 설립하고 난 후 애들을 만나보고 필요한 것에 따라서 하나씩 하나씩 프로그램이 생겼다. 여성회관은 모든 사람을 위해서 열려 있어야 한다. 제일 먼저 없는 사람, 힘없는 사람, 권력에 눌리는 사람. 그리고 사회의 변화에 따라 프로그램이 바뀌어 가야 한다.”라고 회고하였다. 올해로 회관 설립 42년을 맞은 여성회관은 정체성에 대해 고민이 많은데 그럴 때마다 하 마리아 관장님의 단순했던 첫 마음을 되새기게 된다. 

 

수원교구 사회복지회 소속 기관장, 부장들의 연구 모임인 ‘가톨릭사회복지연구회’가 “가톨릭교회다운 사회복지”의 실현을 위해 함께 고민하고, 공유하며, 실천하고 있다는 소식을 접했다. 이 연구회가 실시한 공개 세미나에서 신부, 수도자뿐 아니라 현장에서 일하는 평신도 시설장들이 법인의 정신과 가톨릭 정신을 발휘하고 지켜나가야지 이것이 불가능하다면 가톨릭교회가 굳이 사회복지법인을 운영할 이유가 없다는 얘기가 나왔다고 한다. 최근 가톨릭이 수탁 받은 사회복지 기관·시설들에서 크고 작은 사건이 일어나고 있음을 생각할 때 가톨릭 기관으로서의 우리의 종교성을 어떻게 실현할 것인가에 대한 고민에 공감이 된다. 복지 쪽 일을 하다보면 대부분 소외된 이들을 위한 사업들이다 보니 돈이 필요하고, 후원금 마련에 혈안이 되고, 그러면 국가나 지자체로부터 운영비를 받아 안전(?)하게 일할 수 있는 사업들을 기웃거리게 되고, 위탁 받은 사업은 나랏돈이니만큼 보고서에 집착하다 보니 사람은 뒷전으로 밀리고, 매뉴얼이나 내려주는 시스템대로 운영해야 하다 보니 사각지대에 대한 배제가 생길 수밖에 없다. “교회는 사회속의 교회”라고 하며 1976년 ‘서울가톨릭사회복지회’를 설립한 김수환 추기경님의 뜻대로 시대의 요청에 응답하면서 ‘교회만의 사회복지’ 정체성에 대한 진지한 고민과 성찰이 있어야 할 시점인 것 같다.


  1. 내가 만난 평신도 그리스도인

    평신도 희년의 폐막미사를 앞두고 있는 시점에서 올 한 해를 돌이켜보며, 우리 평신도들은 이 희년을 어떻게 받아들이고 한 해를 보냈는지 자못 궁금하다. 제2차 바티칸공의회에서는 교회를 “하느님의 백성”이라고 정의하며, 모든 그리스도인은 ...
    Date2018.11.06 Views34 저자김현주 율리아나(가톨릭여성회관 관장)
    Read More
  2. 허Her 스토리

    국가평생교육원은 유네스코가 정한 세계 문해의 날(9월 8일)이 포함된 9월을 문해의 달로 선포하여 해마다 전국 행사를 한다. 그 취지는 비문해에 대한 사회적 인식을 확산하고 문해 학습자의 학습 성과를 격려하고자 위함이다. 올해 행사는 『세상을 읽고 나...
    Date2018.10.23 Views84 저자김현주 율리아나(가톨릭여성회관 관장)
    Read More
  3. 그 많던 노숙인들은 다 어디로 갔을까? - 노숙인의 겨울나기를 위한 연대를 제안하며

    노숙인을 위한 민들레쉼터를 개소한 지 5개월째 접어든다. 말이 쉼터지 사실은 급식을 위한 공간 확장과 샤워, 세탁, 독서 정도 할 수 있도록 문을 열어 두는 정도였다. 그러나 이제 아침, 저녁으로 제법 쌀쌀한 데다가 주말에 출근해보면 노숙하시는 몇 분들...
    Date2018.10.08 Views86 저자김현주 율리아나(가톨릭여성회관 관장)
    Read More
  4. 가톨릭 사회복지, 무엇으로 사는가

    최근 강의 요청을 하나 받았다. 사회복지시설 종사자 카리타스 기초교육에 와서 “선배와 함께하는 천주교 마산교구의 카리타스 역사”를 이야기해달라고 한다. 아는 만큼 얘기하면 되지 않을까 하는 마음에 수락을 하며 한 분 떠오르는 분이 있었...
    Date2018.09.04 Views226 저자김현주 율리아나(가톨릭여성회관 관장)
    Read More
  5. 경제활동에 대한 도덕과 윤리

    #1. 소위 잘 나가는 재벌 기업가들과 그 가족들의 다양한 ‘갑질’ 사건에 놀라움과 실망감을 금할 수 없다. 물론 재벌 중에는 최근 작고한 LG의 구본무 회장같이 존경받는 인물이 더러 있긴 하지만 있는 놈이 더 하다는 말에 극 공감하는 분위기다...
    Date2018.08.21 Views155 저자김현주 율리아나(가톨릭여성회관 관장)
    Read More
  6. 폭염의 경고

    지구촌 곳곳에서 기록적 폭염이 기승을 부리고 있다. 가까운 일본을 비롯해 북유럽과 캐나다, 아프리카까지 역대 최고기온이 관측되면서 피해가 막심하다고 한다. 우리나라도 예외가 아니어서 사람뿐만 아니라 가축, 어패류, 농작물들이 막대한 피해를 입고 ...
    Date2018.08.07 Views90 저자김현주 율리아나(가톨릭여성회관 관장)
    Read More
  7. 우리도 (피)난민 이었음을…

    우리 사회가 난민 문제를 언제 이렇게 화두에 올렸던 적이 있었냐싶게 최근 제주도 예멘 난민 수용에 대한 찬반이 뜨겁다.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 ‘예멘 난민을 제주도에서 추방하라.’라는 취지의 글이 올라왔고, 현재 60만 명이 넘는 인원이 ...
    Date2018.07.17 Views104 저자김현주 율리아나(가톨릭여성회관 관장)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5 Next
/ 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