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본문시작

조회 수 184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저자 김현주 율리아나·가톨릭여성회관 관장

2080.jpg

 

 

작년에 한국교회는 평신도 희년을 지냈는데 우리 교구는 올해 평신도사도직협의회 설립 50주년을 맞이했다. 교구 내 모든 기관, 단체는 연간 사업을 계획할 때 그해 교구장 주교님의 사목교서와 방향을 같이하는데 이로써 가톨릭교회가 하나임을 경험하게 된다. 2019년 주교님은 우리가 생활 안에서 사랑을 실천하고 용서함으로써 참 기쁨을 누리는, 그리스도 신자다운 신앙인의 삶을 살기를 당부하신 만큼 우리도 이를 살려고 노력해야 할 것이다. 그리고 교구 평협 차원에서 올해 중점 실천사항으로 ‘봉사와 환경 살리기, 특히 일회용 컵과 비닐봉지 사용하지 않기, 일반 세제 대신 EM 사용하기. 쓰레기 분리배출 잘하기’로 정한 만큼 본당들과 제 단체들도 사목회의 등을 통해 신자들의 의견을 수렴하고 세부실천 계획안을 마련해야 할 것이다.

 

환경재단은 2018년을 ‘플라스틱 대란’의 해로 명명했다. 특히 중국발 플라스틱 대란과 고래 사체에서 발견된 1000조각의 플라스틱 뉴스는 국내외 환경 분야 5대 환경뉴스 중 각각 1위에 올랐다. 우리나라는 1인당 1년 동안 약 420장의 비닐봉지를 사용한다고 한다. 비닐봉지를 소각장에서 태우면 미세먼지나 다이옥신이 발생하게 되고 매립을 하게 되면 분해되는데 최소 100~500년이 소요된다. 비닐을 포함한 일회용품 사용을 줄이는 범사회적 운동이 필요하다.    
우리는 교황님의 두 번째 회칙 「찬미받으소서」를 통해 인간에 의한 환경 파괴가 얼마나 심각한 수준인지 알게 되었다. 따라서 그동안 교회에서는 회개를 말할 때 나와 이웃, 나와 하느님과의 관계, 이웃에 잘못한 것을 뉘우쳐야 한다는 것을 강조하였으나 이제는 자연에 잘못한 것도 뉘우쳐야 한다는 것을 새롭게 인식하고 피조물에 해를 끼치는 파괴적 행동, 지나친 소비, 과식, 무절제한 에너지 남용을 자제하여야 할것이다.

 

생태적 회개는 ‘절제의 덕’과 뗄 수 없는 관계로써 이를 모범적으로 실천한 아시시의 프란치스코 성인의 삶을 본받아 과도한 부와 극도의 빈곤이 공존하는 이 시대에 적게 소유하고도 행복하게 살 수 있는 삶이 있다는 것을 깨닫고 특별히 교구 평신도사도직협의회 설립 50주년을 맞이하는 해에 획기적으로 삶의 태도를 바꾸는 데 앞장섰으면 한다.


  1. 생명의 주인

    한국천주교주교회의 정의평화위원회 사형제도폐지소위원회는 3월 28일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사형제를 폐지하고 종신형으로 대체하는 법안을 20대 국회에서 반드시 통과시켜 달라며 청원서를 냈다. 다른 나라들이 사형을 폐지하는 방법은 국회의 사형폐...
    Date2019.04.11 Views131 저자김현주 율리아나
    Read More
  2. 치앙마이 연수기-2

    이번 연수의 단장을 맡은 박창균(총대리)신부님은 이전 가톨릭농민회 지도신부였을 당시 이미 몇 차례 치앙마이 연수를 조직한 바 있다. 이렇게 박 신부님을 사로잡은 분은 치앙마이 교구의 첫 사제인 니폿 신부님이다. 니폿 신부님은 아시아주교회의와 프란...
    Date2019.03.28 Views186 저자김현주 율리아나
    Read More
  3. 치앙마이 연수기-1

    올해 1월 21일부터 28일까지 마산교구 평협 주관으로 태국 치앙마이 연수를 다녀왔다. 프란치스코 교황님의 두 번째 회칙 「찬미받으소서」의 근간이 된 니폿 신부님의 ‘쌀의 신학’ ‘찬미받으소서’ ‘현대세계의 복음화’ ...
    Date2019.03.14 Views235 저자김현주 율리아나
    Read More
  4. 3.1운동 100주년과 신앙

    올해 국가 차원에서 ‘3.1운동 및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경축하게 되었다. 지난 정부에서 대한민국의 건국을 임시정부가 수립된 1919년 4월 11일이 아니라, 정부가 수립된 1948년 8월 15일이라며 임시정부를 부정하던 국면을 생각할 ...
    Date2019.02.27 Views212 저자김현주 율리아나·
    Read More
  5. ‘미투’ 이후

    첫 미투 운동이 시작된 지 약 1년이 지났지만, 아직도 진행 중이다. 한 검사의 폭로에서 시작된 미투 운동은 문학 예술계, 연예계, 정치, 종교, 학교, 체육계까지 총망라하여 우리 사회에 큰 영향을 미쳤다. 지금까지 알려진 미투 범죄의 공통점은 위력에 의...
    Date2019.02.13 Views213 저자김현주 율리아나
    Read More
  6. 2019년 마산교구 평협 설립 50주년을 맞아

    작년에 한국교회는 평신도 희년을 지냈는데 우리 교구는 올해 평신도사도직협의회 설립 50주년을 맞이했다. 교구 내 모든 기관, 단체는 연간 사업을 계획할 때 그해 교구장 주교님의 사목교서와 방향을 같이하는데 이로써 가톨릭교회가 하나임을 경험하게 된...
    Date2019.01.29 Views184 저자김현주 율리아나·가톨릭여성회관 관장
    Read More
  7. 돈 = 신神

    # 1. 위험한 외주화 지난 12월 27일 산업안전보건법 전면 개정이 진통 끝에 처리됐다. 하청을 주는 원청 업체의 의무가 확대되고 택배기사 등 특수고용 노동자도 산재 보호 대상에 포함됐다. 지난 12월 11일 태안화력발전소 연료 공급용 컨베이어 벨트에 끼여...
    Date2019.01.15 Views125 저자김현주 율리아나(가톨릭여성회관 관장)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8 Next
/ 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