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본문시작

조회 수 142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저자 김현주 율리아나·가톨릭여성회관 관장

2080.jpg

 

 

작년 10월 서울의 한 아파트 주차장에서 이혼한 전 남편이 휘두른 흉기에 맞아 여성이 살해됐다.

가해자는 피해자를 수시로 찾아와 살해 위협을 했고 치밀한 준비로 범행을 계획했다고 한다.

또 12월에는 경남 양산에서 필리핀에서 시집온 이주여성이 부부싸움 중 살해를 당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피해자는 결혼한 지 7년이 됐지만, 한국 국적을 취득하지 못했고, 남편은 평소 건강이 좋지 않아 집에서만 거주하고 있었다고 한다.

피해자는 생활비를 벌기 위해 회사를 다녔는데 화장을 하거나 외출하는 것을 남편이 싫어해 주변 사람들과 왕래가 없었다고 한다.

작년 한 해 남편에 의해 살해된 피해자가 최소 64명. 여성단체들은 이들의 죽음이 결코 우발적이거나 예기치 못한 사고가 아니며,

혼인 관계 내 지속적이고 반복적인 가정폭력으로 상습적이고 계획된 범행의 결과라고 한다.

 

최근에는 이주여성의 가정폭력 피해 또한 점점 늘어나고 있다.

이번 ‘양산지역 이주여성 사망 사건 대응을 위한 공동대책위원회’는 이주여성들의 폭력 피해는 주로 체류권, 언어적인 문제로

한국인 배우자에게 의존할 수밖에 없는 불평등한 부부관계가 원인이라고 한다.

결혼이주여성의 가정폭력을 막기 위해 사회 안전망이 필요하겠으나 무엇보다 이주민을 차별과 편견 없이 바라보고

우리의 이웃으로 대하는 따뜻한 관심이 우선되어야 한다.

 

마산가정상담센터장은 “가정폭력은 피해 당사자뿐 아니라 목격하는 다른 가족도 심각한 심신 피해, 후유증을 겪게 되며,

사회적으로 폭력의 악순환, 확대를 가져오지만 많은 이들이 단순한 ‘가정불화’, ‘부부싸움’으로 방치하거나 무관심함으로 가정폭력근절이 어렵다”고 한다. 가정폭력은 결코 개인적이거나 한 가정만의 문제가 아니라 사회적 문제이며, 명백한 범죄 행위다.
가정에 대한 특별 시노드 보고서(2014년)에 따르면 가정폭력에 대한 사목은 가해자를 그저 용서하고 잊으라는 충고만 해서는 안 되고,

피해자와 자녀의 안전, 복지 그리고 치유에 초점을 맞추라고 한다.

그리고 가해자는 많은 시간을 두고 노력해 자신의 태도, 말투, 행동을 그리스도의 가르침에 맞게 변화시키기 위해

진정성을 가지고 하느님과 가족들에게 용서를 구해야 한다고 한다.

가정폭력은 사소한 다툼이 더 큰 폭력으로 발전하지 않도록 예방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며,

교회와 사회 모두 가정폭력이라는 문제에 대해 정확하게 알고 도움을 주는 것이 필요하다.


  1. 농민이 살아야 우리가 산다

    양파, 마늘 가격이 올해도 폭락이라고 한다. 가끔 쌀이나 농작물의 가격 폭락 때문에 화가 난 농민들이 자신이 애써 지은 농작물을 갈아엎는다는 뉴스를 들을 때마다 ‘식량이 없어 배를 곯고 있는 북의 형제들이나 가난한 사람들에게 나눠주면 되지 꼭 ...
    Date2019.07.18 Views25 저자김현주 율리아나
    Read More
  2. 빈곤의 끝이 보이지 않는다

    얼마 전, 사교육 실태를 다룬 드라마가 장안의 화제를 불러일으키며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대한민국 최상위층만이 사는 ‘스카이 캐슬’을 배경으로 한 드라마는 자녀의 명문대 합격만이 인생의 목표인 몇 가정들 안에서 일어나는 온갖 부조리와 ...
    Date2019.07.04 Views57 저자김현주 율리아나
    Read More
  3. 색깔은 죄가 없다

    지난 1년간 우리는 한반도 평화에 대한 여러 가지 기대와 감동, 실망과 좌절까지 두루 맛보며 평화로 가는 길이 결코 순탄치 않음을 경험하였다. 이는 한반도 평화가 단지 남북, 북미 간의 문제만이 아니라 동북아시아의 복잡한 국제 정치 문제이고 강대국들...
    Date2019.06.20 Views130 저자김현주 율리아나
    Read More
  4. 당신의 지구만 홀로 평평하다

    다큐멘터리 영화 <그래도 지구는 평평하다; 플랫 어스(Flat Earth)>는 지구가 평평하다는 이론을 믿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담고 있다. 지구가 ‘둥글다’는 근거는 약 2,300년 전 아리스토텔레스가 월식 때 달에 드리워진 지구 그림자를 보고 처음으...
    Date2019.06.07 Views133 저자김현주 율리아나
    Read More
  5. 꽃으로도 때리지 마세요

    작년 10월 서울의 한 아파트 주차장에서 이혼한 전 남편이 휘두른 흉기에 맞아 여성이 살해됐다. 가해자는 피해자를 수시로 찾아와 살해 위협을 했고 치밀한 준비로 범행을 계획했다고 한다. 또 12월에는 경남 양산에서 필리핀에서 시집온 이주여성이 부부싸...
    Date2019.05.23 Views142 저자김현주 율리아나·가톨릭여성회관 관장
    Read More
  6. 당신은 ‘좋은 사람’인가요?

    ‘그린 북(Green Book: 1962년 짐 크로법에 따라 유색인종이 이용할 수 있는 숙소와 음식점 등을 소개한 안내서)’은 실존 인물을 바탕으로 인종차별을 다룬 영화이다. 자메이카에서 태어나 천재라 불렸던 유명한 피아니스트 돈 셜리는 두 살 때 피...
    Date2019.05.09 Views179 저자김현주 율리아나
    Read More
  7. 난민은 난민을 필요로 한다

    최근 상영된 영화 ‘가버나움’이 난민 정책에 부정적이었던 사람도 다시 생각하게 만들었다는 영화평을 읽은 적이 있다. 레바논 여성 감독 나딘 라바키가 만든 ‘가버나움(카파르나움)’은 예수의 기적이 많이 행해진 이스라엘의 도시 ...
    Date2019.04.25 Views165 저자김현주 율리아나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9 Next
/ 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