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본문시작

Title
  1. 12월 1일 대림 제1주일 강론

    오늘은 대림 제1주일입니다. 대림 시기란 다가오는 성탄을 기다리고 준비하는 시기입니다. 이 대림 시기에는 두 가지 의미가 있습니다. 우리를구원하기 위하여 예수님께서 이 세상에 오셨음 을 기억하는 것과 구원을 완성하기 위하여 다시오실 예수님을 기다리...
    Date2013.11.28 Views705 강 론이정림 라우렌시오 신부 file
    Read More
  2. 11월 24일 연중 제34주일 | 위령 성월| 성서 주간| 그리스도왕 대축일 강론

    오늘은 전례력으로 마지막 주일인 그리스도왕 대축일이다. 우리는 오늘, 한 해 동안 예수님 안에서 살아온 우리의 삶을 돌아보면서, 베드로처럼 예수님께서 ‘그리스도’이시고 온 우주의 ‘왕’ 이신 분이라고 고백한다. 특별히 신앙의 정체성을 찾는 여정이었던 ...
    Date2013.11.22 Views588 강 론이철민 안토니오 신부 file
    Read More
  3. 11월 17일 연중 제33주일 | 위령 성월| 평신도주일 강론

    교구의 17만 교형자매 여러분! 제46차 평신도주일을 축하합니다. 교회에서 특별히 기념하진 않지만 우리 스스로 기뻐하고 춤추며, 행복한 축제일로 지내면 좋겠습니다. 그래야 그나마 위로 가 될 것 같습니다. 벌써 신앙의 해를 마감하게 됩니다. 지난 한 해동...
    Date2013.11.12 Views767 강 론김황성 바오로 교구 평신도사도직협의회장 file
    Read More
  4. 11월 10일 연중 제32주일 | 위령 성월 강론

    부활의 모양 “그분은 죽은 이들의 하느님이 아니라 산 이들의 하느님이시다. 사실 하느님께는 모든 사람이 살아 있는 것이다.” 오늘 복음에서 예수님의 마지막 말씀입니다. 죽은 이들의 하느님이 아니라 산 이들의 하느님이라는 말씀은 어떤 의미일까요? 문맥...
    Date2013.11.08 Views601 강 론오승수 시몬 신부 file
    Read More
  5. 11월 3일 연중 제31주일 | 위령 성월 강론

    자캐오. 그에게 돈은 있었습니다. 하지만 삶의 맛은 없었습니다. 돈은 더 벌 수 있었지만, 사람 의 따스한 정은 날로 아쉽기만 했습니다. 키가 작은 자캐오, 돈으로 사람의 정을 살 수만 있었 다면 그는 참으로 행복할 수 있었을 것입니다. 하지만 이 땅에는 ...
    Date2013.11.01 Views559 강 론전주홍 요셉 신부 file
    Read More
  6. 10월 27일 연중 제30주일 | 묵주기도 성월(전교의 달)

    느낌 아니까… 사람 1. 사람들이 만날 우리보고 뭐라 뭐라 하는데… 우리 바리사이파 사람들은 정말 똑똑하고 훌륭 하고 열심히 사는 사람들입니다. 성경에서 자꾸 예수님과 우리를 적대적으로 묘사해서 그렇지 루카 복음서를 보면 우리도 예수님과 식사를 3 번...
    Date2013.10.24 Views702 강 론이성현 요한 신부 file
    Read More
  7. 10월 20일 연중 제29주일 전교주일 | 묵주기도 성월(전교의 달)

    하느님을 드러내는 배역을 살기를 유대인 신학자 아브라함 요수아 헤셀은 이렇게 말합니다. “인간이 된다는 것은 얽혀 들어가는 것, 행동하고 반응하는 것, 놀라고 응답하는 것이다. 인간에게 있어 존재한다는 것은 그가 알거나 모르거나 우주의 드라마의 한 ...
    Date2013.10.15 Views880 강 론정연동 세바스챤 신부 file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33 34 35 36 37 38 39 40 41 42 43 Next
/ 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