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본문시작

Title
  1. 11월 17일 연중 제33주일 | 위령 성월| 평신도주일 강론

    교구의 17만 교형자매 여러분! 제46차 평신도주일을 축하합니다. 교회에서 특별히 기념하진 않지만 우리 스스로 기뻐하고 춤추며, 행복한 축제일로 지내면 좋겠습니다. 그래야 그나마 위로 가 될 것 같습니다. 벌써 신앙의 해를 마감하게 됩니다. 지난 한 해동...
    Date2013.11.12 Views783 강 론김황성 바오로 교구 평신도사도직협의회장 file
    Read More
  2. 11월 10일 연중 제32주일 | 위령 성월 강론

    부활의 모양 “그분은 죽은 이들의 하느님이 아니라 산 이들의 하느님이시다. 사실 하느님께는 모든 사람이 살아 있는 것이다.” 오늘 복음에서 예수님의 마지막 말씀입니다. 죽은 이들의 하느님이 아니라 산 이들의 하느님이라는 말씀은 어떤 의미일까요? 문맥...
    Date2013.11.08 Views615 강 론오승수 시몬 신부 file
    Read More
  3. 11월 3일 연중 제31주일 | 위령 성월 강론

    자캐오. 그에게 돈은 있었습니다. 하지만 삶의 맛은 없었습니다. 돈은 더 벌 수 있었지만, 사람 의 따스한 정은 날로 아쉽기만 했습니다. 키가 작은 자캐오, 돈으로 사람의 정을 살 수만 있었 다면 그는 참으로 행복할 수 있었을 것입니다. 하지만 이 땅에는 ...
    Date2013.11.01 Views566 강 론전주홍 요셉 신부 file
    Read More
  4. 10월 27일 연중 제30주일 | 묵주기도 성월(전교의 달)

    느낌 아니까… 사람 1. 사람들이 만날 우리보고 뭐라 뭐라 하는데… 우리 바리사이파 사람들은 정말 똑똑하고 훌륭 하고 열심히 사는 사람들입니다. 성경에서 자꾸 예수님과 우리를 적대적으로 묘사해서 그렇지 루카 복음서를 보면 우리도 예수님과 식사를 3 번...
    Date2013.10.24 Views707 강 론이성현 요한 신부 file
    Read More
  5. 10월 20일 연중 제29주일 전교주일 | 묵주기도 성월(전교의 달)

    하느님을 드러내는 배역을 살기를 유대인 신학자 아브라함 요수아 헤셀은 이렇게 말합니다. “인간이 된다는 것은 얽혀 들어가는 것, 행동하고 반응하는 것, 놀라고 응답하는 것이다. 인간에게 있어 존재한다는 것은 그가 알거나 모르거나 우주의 드라마의 한 ...
    Date2013.10.15 Views888 강 론정연동 세바스챤 신부 file
    Read More
  6. 10월 13일 연중 제28주일 | 묵주기도 성월(전교의 달) 강론

    군인 시절 대민지원으로 시골에 모내기를 도와주러 나갔습니다. 아침 일찍 나가보면 할아버지는 뒷짐을 진 채 논두렁을 어슬렁거렸는데 처음에는 할아버지가 논의 모가 잘 자라는지 확인하는 줄 알았습니다. 그런데 알고 보니 할아버지는 작대기로 논도랑 물길...
    Date2013.10.10 Views872 강 론박재우 베드로 푸리에 신부 file
    Read More
  7. 10월 6일 연중 제27주일·군인 주일 | 묵주기도 성월(전교의 달) 강론

    군인 주일 가족을 향한 그리움이 그 어느 때보다도 크게 느껴지는 곳, 사회에서 겪었던 선택의 과정 들이 얼마나 감사한 순간들이었는지를 새삼 깨닫게 되는 곳, 대한민국 건장한 청년이라면 누 구나 의무를 마쳐야 하는 이곳에서 장병들을 만납니다. 기대와 ...
    Date2013.10.02 Views687 강 론최승호 메다르도 군종신부 file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35 36 37 38 39 40 41 42 43 44 45 Next
/ 45